영광군 드론봉사단, 가마미해수욕장 인명구조 활동 시작!
영광군 드론봉사단, 가마미해수욕장 인명구조 활동 시작!
  • 투데이영광
  • 승인 2021.07.20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능기부 활동으로 가마미해수욕장 해상 인명구조 봉사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가마미해수욕장 개장에 이어 지난 19()영광드론협회 드론봉사단이드론 해상 인명구조 활동 봉사단 캠프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드론봉사단 봉사활동의 주된 목적은 본격적인 피서철을 맞아 가마미해수욕장을 찾는 물놀이 관광객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영광군과 협업하여 드론을 이용한 해상 인명구조와 안전관리 등의 임무를 수행하는 것이다.

 활동기간은 719일부터 815일 가마미해수욕장 폐장일까지이며 활동인원은 재능기부를 희망하고 전문자격을 갖춘 봉사단원 중 30명으로 10개조(13명 배치)를 편성하여 드론 3(인명구조용 2, 해상감시용 1)를 상시 운용된다.

 해상 인명구조 드론은 물에 빠진 사람을 신속하게 발견하고 구출용 튜브를 정확하게 투하하여인명 구조 골든타임을 확보 하고, 물놀이 안전거리 통제선 감시 활동 및 코로나 19 안전수칙 준수사항 홍보 앰프방송을 병행한다.

 개소식에 참석한 영광군농업기술센터 정우성 소장은 드론봉사단 캠프 운영에 필요한 코로나19 대응방역용품과 봉사자 안전을 위한 구급약품 등을 전달하며, “전국 최초 드론을 활용한 민간 해상 인명구조 활동이 영광군에서 주도적으로 진행되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하여 드론 재능기부 공익봉사 활동의 자긍심을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