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 불갑사 천왕문’ 국가지정유산 보물 지정
‘영광 불갑사 천왕문’ 국가지정유산 보물 지정
  • 투데이영광
  • 승인 2024.04.16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 불갑사 천왕문202442일자로 국가지정유산 보물로 지정되었다.

  문화재청은 영광 불갑사 천왕문을 비롯해 주요 사찰의 금강문(金剛門) 천왕문(天王門), 충남 서산 문수사 극락보전 등 9건을 보물로 지정했다고 2일 밝혔다.

  금강문과 천왕문은 사찰에 들어설 때 만날 수 있는 산문(山門)으로 조선시대 사찰의 삼문(三門) 체계가 성립되면서 나타나는 사찰 진입부의 두 번째와 세 번째 건축물이다.

  이번에 지정된 금강문과 천왕문은 17~18세기에 걸쳐 건립 및 중창된 것으로 완주 송광사 금강문’,‘보은 법주사 천왕문’,‘순천 송광사 사천왕문’,구례 화엄사 천왕문’,‘영광 불갑사 천왕문’,‘양산 통도사 천왕문’, ‘포항 보경사 천왕문’,‘김천 직지사 천왕문등이 해당한다.

  ‘영광 불갑사 천왕문은 여러 차례 보수 및 이건에도 불구하고 건립당시의 모습을 잘 유지하고 있으며, 조선 후기 건축양식의 변천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학술적 가치와 함께 지역적 특색을 간직하고 있는 사문(寺門)으로 역사적, 예술적인 가치가 높다.

  군 관계자는 지정된 문화유산을 최선을 다해 관리·활용하고, 문화재청, 불갑사 등과 지속적인 협조와 적극행정을 이어갈 계획이며, 지정되지 않아 소외된 관내 문화유산을 꾸준히 발굴해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효과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