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한빛원전 폐로대비 기본계획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영광군, 「한빛원전 폐로대비 기본계획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투데이영광
  • 승인 2020.10.2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 에너지 수소 도시로 전환 전략 제시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23일에 군청 소회의실에서 영광군의회 의원, 실과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한빛원전 1·2호기 폐로 대비 기본계획 수립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지난 2월 착수보고회 이후 본 용역 주관기관인 한국산업개발연구원의 8개월간 연구 결과를 공유하고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한국산업개발연구원(이재우 본부장)NEW 영광을 비전으로 4가지 전략목표를 세우고 Plus-City는 미래에너지도시 전환 방안, Neo-City는 폐로 관련 법 및 행정정비 방안,  ▲Edu-City는 미래사회 대비 인력육성 방안, Wows-City는 미래에너지도시 영광과 연관된 관광인프라 확보 방안을 제시했다.

 또한, 중간보고에서 제시된 의견은 충분한 검토를 통해 제2차 중간보고와 최종보고를 금년 12월 중 실시할 예정이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보고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충분히 검토하여 지역의 새로운 성장 동력을 발굴하는 등 치밀한 대응전략을 수립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한빛원전 1,2호기는 정부의 에너지 정책 변화가 없으면 제8차 전력수급계획에 따라 2025년과 2026년에 폐로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