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추석 명절 선물도 역시 ‘영광굴비’
올해 추석 명절 선물도 역시 ‘영광굴비’
  • 투데이영광
  • 승인 2020.10.12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도 추석 기간 대비 50% 증가한 935억 원 판매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속되는 코로나 19 사태에도 불구하고 올해 추석 영광굴비 판매량이 지난해 추석 대비 50%나 증가했다고 지난 8일에 밝혔다.

 영광군은 추석 명절 기간 영광군 수협 등의 판매 현황 자료를 바탕으로 굴비 판매액이 50%(170억 원) 증가했으며, 판매량은 4,987건에서 7,480건으로 2,493건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같은 성과는 추석 명절에 한하여 김영란법이 완화(농축 수산 선물 상한액 10만 원20만 원 상향)됨과 동시에 올해 태풍, 잦은 장마 등으로 인해 농작물 등의 가격이 상승한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영광굴비 선호도가 증가하고 매출액이 기록적으로 상승한 만큼 앞으로도 영광 굴비 산업 발전을 위해 영광군이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광군 굴비판매업체는 460여 개로 연간 매출액이 4320억 원으로 영광군 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으며, 참조기 양식 산업화를 위해 해양수산과학원 영광지원과 위탁계약 체결하고 가두리, 수조식, 축제식 시범 양식 등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