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성 영광군수, 장마철 집중호우 피해예방 점검나서
김준성 영광군수, 장마철 집중호우 피해예방 점검나서
  • 투데이영광
  • 승인 2021.07.08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장마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6일부터 7일까지 재해 취약지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영광군은 지난해 8월 최고 600mm가 넘는 집중호우로 영광읍 시가지 및 제방 붕괴 등으로 심각해 피해를 입어 특별재난지역까지 지정된 바 있다.

 이를 대비해 영광군은 지난 5일과 6일 실과소장을 배석한 가운데 읍면장 영상회의를 갖는 등 재해 피해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주말부터 영광군에 내린 비는 누적 평균 강우량은 147로 이중 염산면이 누적 평균 174가 내렸다. 일시적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126ha의 농경지가 침수되는 등 영광군 관내 곳곳에 크고 작은 피해도 발생했다.

 김준성 군수는 관내 우수저류시설과 농경지 침수 지역 등 피해현장을 점검하고 군청 실과장으로 하여금 해당 읍면 피해현장과 재해위험지역을 수시로 점검하고 피해발생 시에는 신속한 복구와 현장중심의 피해 예방 대책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여름철 장마는 지금부터 시작이라며사전에 철저한 현장점검으로 장마기간 동안 단 한 건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영광군은 평시에는 군과 읍면의 원활한 업무협조와 행정지원을 위해 재난상황 발생시에는 재난현장의 상황관리와 지원을 통해 신속한 상황대처 및 군민의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행정지원담당부서제를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