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성 영광군수, 시가지 집중호우 피해 예방 대책에 나서
김준성 영광군수, 시가지 집중호우 피해 예방 대책에 나서
  • 투데이영광
  • 승인 2020.10.06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촌제, 사방댐 등 10개 저류시설 설치 가능 대상지 현장 답사

 김준성 영광군수는 지난 7~8월 영광군에 내린 2차례의 집중호우로 시가지 침수 등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향후 유사한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피해 예방 대책에 직접 나섰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지난 5일에 부군수를 비롯한 실과소장들과 함께 교촌제, 사방댐 등 10개소의 대상지를 현장 답사하여, 초기우수 저류시설의 설치 가능 및 실효성 등을 조사하고 실효성이 있는 대상지는 우선 토지소유자와 협의하여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또한 여건상 시가지에 대규모 저류시설 설치는 어렵지만, 초기우수를 저류 할 수 있는 소규모 시설들을 여러 곳에 설치하면 시가지 침수 예방에 많은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영광군은 그동안 장마철 집중호우와 태풍에 대비해 저수지 사전 물빼기, 하천, 급경사지 등 재해 예방사업 추진, 재해 위험 지역에 대한 예찰 활동 강화 등 사전 안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해오고 있었으나, 이번 집중호우 피해를 계기로 초기우수 저류시설 등 재해 예방사업을 더욱 확대하여 통해 군민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 보호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