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벼농사 중기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영광군, 벼농사 중기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 투데이영광
  • 승인 2020.07.0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방제 7중 순~8상 순, 멸구류, 먹노린재, 문고 병 방제 주력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관내 벼멸구 등 병해충 예찰을 실시하고 먹노린재, 멸구류, 이화명나방, 혹명나방 방제를 당부했다.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7일에 불갑면 우곡리, 묘량면 월암리 일대 논에서 병해충 발생 조사를 실시한 결과, 벼멸구는 발생이 확인되지 않았고, 흰등멸구, 먹노린재, 혹명나방, 문고병이 발생하여 벼에 피해를 주고 있다고 밝혔다.

  겨울철 온난화로 중국 내에서 벼멸구 발생량이 증가와 관내에서 흰등멸구가 중국에서 비례한 상황을 종합해 볼 때, 7월 하순부터 밀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710일부터 810일까지 1차적으로 방제를 꼭 해주어야 한다.

  또한, 매년 발생이 증가하고 있는 먹노린재는 벼 줄기를 흡즙하여 벼에 피해를 주고 있으며, 심할 경우 벼 줄기를 완전히 고사할 수 있기 때문에 필히 먹노린재 방제를 해주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7월 중순부터 8월 상순까지 1차 병해충 방제를 해주실 것, “1모작 기준으로 7월 초 중순에 중간물떼기, 오는 720일 이후에 NK비료를 10a10~11kg 사용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작물환경팀(350-5579)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