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면, 코로나 19 확산 예방 전 가구 일제 방역소독실시
대마면, 코로나 19 확산 예방 전 가구 일제 방역소독실시
  • 투데이영광
  • 승인 2020.07.08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마면(면장 한상훈)은 영광군 관내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 코로나 19 방역소독 약품을 배부하고 이장단과 마을 자율방역단의 협조를 통해 지난 6일부터 2일간 대마면 전 가구 자체 방역을 실시했다.

  현재 대마면은 방역소독근로자를 통해 다중집합장소를 매일 소독하고 있으며 개인 예방수칙을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등 대마면 감염병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담당 마을 직원과 이장이 매일 주민들의 안부를 살피고 있으며 주민 중 관외 출입자가 있는 경우 거주지에 집중방역과 동향 파악을 하는 등 코로나 확산방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대마면 관계자는 매일 마을방송을 통해 가정 내 예방수칙과 개인위생관리를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으며 수시로 방역소독 약품을 배부받아 방역소독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특히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