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탈핵단체 3월11일 후쿠시마 핵사고 경고
영광탈핵단체 3월11일 후쿠시마 핵사고 경고
  • 김형식 기자
  • 승인 2020.03.10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1311일 후쿠시마 핵사고 이후 핵 없는 세상을 소망하는 영광탈핵공동행동, 영광한빛핵발전소안전성확보를위한 원불교대책위 등 영광탈핵단체 회원들이 3.11 후쿠시마 핵사고를 기억하기 위해 지난 9일 영광군청에서 탈핵 집회를 가졌다.

  2020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문제가 국제적으로 불거지고 있다. 2011년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방사능으로 얼룩진 이 지역과 농수산물이 아무런 문제가 없음을 국제적으로 인정받기 위해 모든 진실을 숨기려 했던 일본 정부의 속내가 한일 무역전쟁으로 하나씩 밝혀지고 있는 상황이다.

  탈핵단체에서는 성명문을 내고 이같이 밝혔다.

  ▲아베정부는 도쿄올림픽 반납하고 방사능 피폭 최소화에 힘스라! 아베정부는 제염폐기물과 오염수로 땅과 바다를 오염시키지 말라! 아베정부는 피난을 원하는 주민에게 귀환을 강요하지 마라! 아베정부는 핵발전소 재가동과 록카쇼 재처리공장 재가동 계획을 멈춰라! 한국은 핵발전소 멈추고 재생가능에너지로 전화하라! 한국수력원자력 한빛본부는 낡아빠진 한빛1,2호기 구멍난 한빛 3,4호기부터 폐로하고 한빛5,6호기도 조속히 폐쇄하라! 한국수력원자력 월성본부는 핵폐기물 건식저장소 증설 계획 철회하라! 한국원자력안전위원회는 규제기관 역할에 풍실하라! 전력은 충분하다! 핵발전소 이제 그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