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찜질방에서 땀을 빼고 나면 세상에 부러울 게 하나도 없습니다”
“찜질방에서 땀을 빼고 나면 세상에 부러울 게 하나도 없습니다”
  • 김형식 기자
  • 승인 2020.01.14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농읍 월곡경로당에서 운영하는 찜질방이 주민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월곡경로당의 설치된 찜질방은 전라남도지원사업인 '노인여가복지시설 설치지원사업'으로 지원되어,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가생활을 위해 찜질방을 설치해 주민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찜질방은 초기 하루 2030명의 주민이 이 찜질방을 찾아 농사일로 쌓인 피로와 스트레스를 해결하고 찜질방을 이용하는 한 주민은 찜질방을 이용하기 위해 버스를 타고 법성이나 영광읍까지 가야 하는 불편함이 없어지고, 이웃 간에 정도 더 두터워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순님 부녀회 총무는 찜질방이 생긴 뒤부터 찜질방을 찾아 쌓인 피로도 풀고 마을 주민과 대화를 하면서 정보도 공유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찜질방에 러닝머신 등 각종 운동기구나 체력 단련실과 탈의실 등 부대시설도 부족해 이용하는 주민들이 필요성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영광군 관계자는 고령화 사회로 진입함에 따라 노인여가복지시설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시설 개선과 운영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